TALK with SPI

강형근 더에쓰엠씨그룹 부사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