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LK with SPI

‘베이비 버핏’ 빌 애크먼이 투자하는 부동산 회사

미국 인구 대이동이 일어날까
2021. 02. 09·
고병기
0
미국증권거래위원회(SEC)에 따르면 ‘베이비 버핏’으로 불리는 미국의 헤지펀드 매니저 빌 애크먼이 이끄는 Pershing Square Capital Management가 최근 Howard Hughes의 지분을 거의 25%까지 늘렸습니다. Pershing Square Capital Management은 2010년 4분기에 처음으로 Howard Hughes 주식을 사들였으며, 이후 꾸준히 지분을 늘려왔습니다. 휴스턴에 본사를 둔 Howard Hughes는 미국 전역에서 상업용, 주거용, 복합 자산을 개발하고 소유, 관리하는 기업입니다. 최근 Howard Hughes는 텍사스, 메릴랜드, 하와이, 라스베이거스 등에서 멀티패밀리 건설에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최근 많은 미국인들은 춥고 인구 밀도가 높은 도시를 떠나 따뜻하고 저렴한 곳으로 이동하고 있습니다. 코로나19로 인한 재택근무 확산은 이 같은 추세를 가속화시키고 있죠. 빌 애크먼이 Howard Hughes에 투자하는 이유 빌 애크먼이 Howard Hughes에 투자하는 것도 최근 미국인들이 따뜻하고 세금이 낮은 남부 지역의 도시로 이주하고 있고, 이러한 추세가 계속될 것으로 예상하기 때문으로 […]
SPI MEMBERSHIP 전용 콘텐츠입니다. MEMBERSHIP에 가입하시면 전용 콘텐츠 열람은 물론 다양한 부가 혜택을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이미 MEMBERSHIP에 가입하셨다면 로그인 해주세요.

※해당 콘텐츠의 저작권은 서울프라퍼티인사이트(SPI)에 있으며, 무단 캡쳐 및 불법 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0개의 댓글

관련 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