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LK with SPI

앞날을 기대케 하는 이지스-KKR 합작법인의 광폭 행보

2022. 08. 03 · 고병기
0
이지스자산운용과 콜버그앤크래비스로버츠(KKR)이 만드는 합작법인이 본격적인 출범을 앞두고 광폭 행보를 보이고 있습니다. 최근 시장의 불확실성이 큰 상황에서도 현재 시장에 매물로 나온 주요 입찰에 빠짐없이 이름을 드러내면서 뚜렷한 존재감을 각인시키고 있습니다. 아직은 공식 출범 전이라 현재는 ‘이지스리얼에셋’이라는 이름으로 주요 입찰에 참여하고 있는데요. 이지스리얼에셋은 전문사모 인가를 받은 운용사로 이지스투자파트너스가 작년에 인수했습니다. 애초 계획은 향후 이지스와 KKR 합작법인이 주식거래를 통해 이지스리얼에셋을 양수한 후 사명을 변경할 예정이었으나 현재는 새로 운용사 인가를 받는 것으로 방향을 수정했습니다. 이지스-KKR 합작법인의 주축인 신준호 상무가 이끄는 밸류애드투자파트가 최근 이지스자산운용이나 이지스리얼에셋 이름으로 확보한 자산들은 향후 이지스-KKR 합작법인으로 이관할 예정입니다. 이지스-KKR 합작법인의 사명도 서서히 윤곽이 드러나고 있습니다. 아직 확정 단계는 아니지만 이지스와 KKR의 정체성을 모두 담아 ‘아이케이알(IKR)’이라는 이름을 사용할 가능성이 높아 보입니다. […]
SPI MEMBERSHIP 전용 콘텐츠입니다. MEMBERSHIP에 가입하시면 전용 콘텐츠 열람은 물론 다양한 부가 혜택을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이미 MEMBERSHIP에 가입하셨다면 로그인 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