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LK with SPI

다시 가고 싶은 공간, 아난티를 만드는 사람들(주동훈 아난티 부사장)

2019. 02. 11·
서울프라퍼티인사이트
0

고병기 기자와 함께 알아보는 상업용 부동산의 세계. 우리가 일하는 오피스, 소비하는 쇼핑몰, 휴식을 취하는 호텔 등 상업용 부동산 시장의 세계와 이를 움직이는 사람들이 만들어 가는 이야기를 들려드립니다.

 

🎧 모든 에피소드 듣기

주동훈 아난티 부사장

질문
▦자기 소개 및 회사 소개_현재 업무, 그간의 이력 등(각자, 회사 소개는 대표자 한 분)
▦현재 추진 중인 프로젝트 소개_아난티 강남_각자 업무 관점에서
▦아난티 코브, 아난티 서울, 아난티 남해, 아난티 금강산 프로젝트 소개(한 분이 하셔도 좋고 나눠서 하셔도 좋습니다.)
▦위 프로젝트 관련해서 건축적인 특징(부사장님), 인테리어 및 MD 등 특징(이사님). 각 프로젝트에서 눈여겨 보면 좋은 특징 및 포인트 소개 등
▦’이터널 저니’소개(컨셉, 만든 배경, MD 등)

아난티 www.theananti.com

아난티 코브
아난티 클럽 서울
아난티 남해
아난티 펜트하우스 서울
아난티 클럽 청담

순수한 용기와 열정으로부터의 출발

그 동안 아난티는 남들이 어렵다고 피하거나 불가능하다고 포기하는 기회를 잡아 의미 있는 결과물을 만들어왔습니다.

당시로서는 불모지와 다름없는 장소들에서 의미 있는 결과물을 선보일 수 있었던 것은 옳다고 믿는 일을 밀어붙일 수 있는 순수한 용기와 열정, 그리고 진정성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처음 시작한 프로젝트는 아난티 남해(구 힐튼 남해)입니다. 2003년 10월, 24년간 버려져 있던 남해 갯벌을 마주했을 때, 씨사이드 골프 코스와 아름다운 리조트를 위한 의미 있는 작업이라고 확신했습니다.

#개발 #호텔

※해당 콘텐츠의 저작권은 서울프라퍼티인사이트(SPI)에 있으며, 무단 캡쳐 및 불법 게재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0개의 댓글

댓글 등록

관련 콘텐츠